본문 바로가기

추천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8권 제7괘 사괘(師卦)

탁양현 지음
e퍼플

2023년 02월 24일 출간

(개의 리뷰)
( 0% 의 구매자)
eBook 상품 정보
파일 정보 pdf (1.90MB)
ISBN 9791139007930
듣기(TTS) 가능
TTS 란?
텍스트를 음성으로 읽어주는 기술입니다.
  • 전자책의 편집 상태에 따라 본문의 흐름과 다르게 텍스트를​ 읽을 수 있습니다.
  • 전자책 화면에 표기된 주석 등을 모두 읽어 줍니다.
  • 이미지 형태로 제작된 전자책 (예 : ZIP 파일)은 TTS 기능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교보 ebook' 앱을 최신 버전으로 설치해야 이용 가능합니다. (Android v3.0.26, iOS v3.0.09,PC v1.2 버전 이상)
소득공제
소장
정가 : 3,000원

쿠폰적용가 2,700

10% 할인 | 5%P 적립

이 상품은 배송되지 않는 디지털 상품이며,
교보eBook앱이나 웹뷰어에서 바로 이용가능합니다.

카드&결제 혜택

  • 5만원 이상 구매 시 추가 2,000P
  • 3만원 이상 구매 시, 등급별 2~4% 추가 최대 416P
  •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추가 최대 300원
시리즈 전체 14
주역정의 제14권 제13괘 동인
3,000
주역정의 제13권 제12괘 비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12권 제11괘 태(泰)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11권 제10괘 리(履)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10권 제9괘 소축(小畜)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9권 제8괘 비괘(比卦)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8권 제7괘 사괘(師卦)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7권 제6괘 송괘(訟卦)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6권 제5괘 수괘(需卦)
3,000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5권 제4괘 몽괘(蒙卦)
3,000

작품소개

이 상품이 속한 분야

주역겸의 상경 수전 권제이(周易兼義 上經 需傳 卷第二)
제7괘. 사괘(師卦) 감하곤상(坎下坤上, 물 아래 땅 위) 지수사(地水師, 땅 물 사)





1. 사(師)는, 올발라야 하므로, 장인(丈人)이 통솔(統率)하여야 길(吉)하여, 허물이 없을 것이다

사(師)는, 올발라야 하므로, 장인(丈人)이 통솔(統率)하여야 길(吉)하여, 허물이 없을 것이다.
師, 貞, 丈人吉, 无咎.

주(注)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注.

장인(丈人)은 장엄(莊嚴)한 칭호(稱號)로서, 군대(軍隊)의 올바른 사표(師表)가 되므로, 장인(丈人)이 통솔(統率)하여야 비로소 길(吉)한 것이요, 전역(戰役)을 일으키고 많은 사람을 동원(動員)하였으면서도, 공(功)이 없다면 죄(罪)이므로, 길(吉)하여야 비로소 허물이 없을 것이다.
丈人嚴莊之稱也, 爲師之正, 丈人乃吉也, 興役動衆, 无功罪也, 故吉乃无咎也.



2. 사(師)는 군대(軍隊)의 무리이고, 정(貞)은 올바름이며, 장인(丈人)은, 장엄(莊嚴)하고 존귀(尊貴)하며 귀중(貴重)한 사람을 일컫는다

소(疏)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疏.

경문(經文)의 사정(師貞) 장인길(丈人吉) 무구(无咎)는, 정의(正義)에서 말하길, 사(師)는 군대(軍隊)의 무리이고, 정(貞)은 올바름이며, 장인(丈人)은, 장엄(莊嚴)하고 존귀(尊貴)하며 귀중(貴重)한 사람을 일컫는다.
師貞丈人吉无咎, 正義曰, 師衆也, 貞正也, 丈人, 謂嚴莊尊重之人.

군대(軍隊)의 올바름은, 오직 장엄(莊嚴)한 장인(丈人)이, 감임(監臨)하여 주관(主管)하고 거느려야, 비로소 길(吉)하여 허물없음을 얻을 수 있음을 말한 것이다.
言爲師之正, 唯得嚴莊丈人, 監臨主領, 乃得吉无咎.



3. 만약(萬若) 강력(强力)한 장인(丈人)을 얻어 감임(監臨)하지 않는다면, 군사(軍士)들이 두려워하지 않아서, 여러 사람을 통제(統制)할 수 없으므로, 반드시 허물과 손해(損害)가 있기 때문이다

만약(萬若) 강력(强力)한 장인(丈人)을 얻어 감임(監臨)하지 않는다면, 군사(軍士)들이 두려워하지 않아서, 여러 사람을 통제(統制)할 수 없으므로, 반드시 허물과 손해(損害)가 있기 때문이다.
若不得丈人監臨之, 衆不畏懼, 不能齊衆, 必有咎害.



4. 전역(戰役)을 일으키고 많은 사람을 동원(動員)하였는데도, 패배(敗北)하여 공(功)이 없다면 죄(罪)라고 하는 것이다

소(疏)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疏.

주(注)의 장인엄재지칭야(丈人嚴戒之稱也)에서 내무구야(乃无咎也)까지에 대(對)하여, 정의(正義)에서 말하길, 흥역동중(興役動衆) 무공죄(无功罪)는, 사려(師旅)를 감임(監臨)할 때에는, 응당(應當) 위엄(威嚴)으로써 해야 하니, 이렇게 하면 공로(功勞)가 있어서, 비로소 허물이 없을 수 있고, 만약(萬若) 위엄(威嚴)으로써 하지 않으면, 군대(軍隊)가 반드시 공(功)이 없어서 그 죄(罪)를 얻을 것이므로, 그래서 이르길, 전역(戰役)을 일으키고 많은 사람을 동원(動員)하였는데도, 패배(敗北)하여 공(功)이 없다면 죄(罪)라고 하는 것이다.
注丈人嚴戒之稱也至乃无咎也, 正義曰, 興役動衆无功罪者, 監臨師旅, 當以威嚴, 則有功勞, 乃得无咎, 若其不以威嚴, 師必无功而獲其罪, 故云, 興役動衆, 无功罪也.



5. 사(師)는 군사(軍士)의 무리이고, 정(貞)은 공정(公正)함이니, 능(能)히 군대(軍隊)의 무리로써 세상(世上)을 올바르게 한다면, 가이(可以) 왕(王) 노릇을 할 수 있을 것이다

단전(彖傳)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彖曰.

사(師)는 군사(軍士)의 무리이고, 정(貞)은 공정(公正)함이니, 능(能)히 군대(軍隊)의 무리로써 세상(世上)을 올바르게 한다면, 가이(可以) 왕(王) 노릇을 할 수 있을 것이다.
師衆也, 貞正也, 能以衆正, 可以王矣.

강(剛)이 중(中)에 있으면서 응(應)하고, 험(險)함을 행(行)하면서도 순종(順從)하므로, 이로써 천하(天下)를 사역(使役)시켜도, 백성(百姓)들이 따르니, 길(吉)하며 또한 무슨 허물이 있겠는가.
剛中而應, 行險而順, 以此毒天下, 而民從之, 吉又何咎矣.

주(注)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注.

독(毒)은 사역(使役)과 같다.
毒猶役也.

소(疏)에서는 이렇게 말한다.
疏.

경문(經文)의 단왈(彖曰)에서 우하구의(又何咎矣)까지에 대(對)하여, 정의(正義)에서 말하길, 사중야(師衆也) 정정야(貞正也) 능이중정(能以衆正) 가이왕의(可以王矣)는, 이는 사괘(師卦)의 명칭(名稱)을 해석(解釋)하고, 아울러 군대(軍隊)를 사용(使用)함에 공(功)이 있다는 뜻을 밝힌 것이다.
彖曰至又何咎矣, 正義曰, 師衆也 貞正也 能以衆正 可以王矣者, 此釋師卦之名, 幷明用師有功之義.



-하략-


▣ 목차




주역정의(周易正義) 제8권

서문(序文)
동서고금(東西古今)의 인류역사(人類歷史)는,
‘이익(利益)과 전쟁(戰爭)’으로써 작동(作動)한다.

주역겸의 상경 수전 권제이(周易兼義 上經 需傳 卷第二)

제7괘. 사(師)
감하곤상(坎下坤上, 물 아래 땅 위) 지수사(地水師, 땅 물 사)
1. 사(師)는, 올발라야 하므로, 장인(丈人)이 통솔(統率)하여야 길(吉)하여,
허물이 없을 것이다
2. 사(師)는 군대(軍隊)의 무리이고, 정(貞)은 올바름이며,
장인(丈人)은, 장엄(莊嚴)하고 존귀(尊貴)하며 귀중(貴重)한 사람을 일컫는다
3. 만약(萬若) 강력(强力)한 장인(丈人)을 얻어 감임(監臨)하지 않는다면,
군사(軍士)들이 두려워하지 않아서, 여러 사람을 통제(統制)할 수 없으므로,
반드시 허물과 손해(損害)가 있기 때문이다
4. 전역(戰役)을 일으키고 많은 사람을 동원(動員)하였는데도,
패배(敗北)하여 공(功)이 없다면 죄(罪)라고 하는 것이다
5. 사(師)는 군사(軍士)의 무리이고, 정(貞)은 공정(公正)함이니,
능(能)히 군대(軍隊)의 무리로써 세상(世上)을 올바르게 한다면,
가이(可以) 왕(王) 노릇을 할 수 있을 것이다
6. 사(師)의 명칭(名稱)이 법(法)과 장(長)을 취(取)한 것이라고 의심(疑心)할까
염려(念慮)하므로, 특별(特別)히 사(師)의 훈(訓)이 중(衆)이 되고,
정(貞)의 훈(訓)이 정(正)이 됨을 밝힌 것이다
7. 강중(剛中)은 구이(九二)를 이르고, 이응(而應)은 육오(六五)를 이른다
8. 행험(行險)은 하체(下體)의 감(坎)을 이르고,
이순(而順)은 상체(上體)의 곤(坤)을 이른다
9. 강(剛)이 중(中)에 있으나 감응(感應)이 없거나,
혹(或) 감응(感應)이 있으나 강(剛)이 중(中)에 있지 못하거나,
혹(或) 험(險)함을 행(行)하면서 유순(柔順)하지 못하면,
모두 군대(軍隊)가 출동(出動)하므로 길(吉)함을 얻을 수 없는 것이다
10. 땅 가운데에 물이 있는 것이 사괘(師卦)이니, 군자(君子)가 이를 보고서
백성(百姓)을 포용(包容)하며 민중(民衆)을 기르는 것이다
11. 장수(將帥)는 군대(軍隊)로서 사(師)의 주체(主體)가 되어서,
비록 위엄(威嚴)을 숭상(崇尙)하지만, 마땅히 작은 허물은 사면(赦免)할 것이요,
군대(軍隊)의 가운데에서 순수(純粹)하게 위엄(威嚴)과 맹위(猛威)를 써서는 안 된다
12. 상전(象傳)에서 칭(稱)하기를, 땅 가운데 물이 있다고 한 까닭은,
땅이 능(能)히 물을 포함(包含)하고, 물은 또한 많고 크므로,
이것이 용민축중(容民畜衆)의 상(象)임을 나타내고자 한 것이다
13. 초육(初六)은, 군대(軍隊)의 출병(出兵)을 법률(法律)로써 해야 하니,
그렇지 않으면 나쁘든 좋든, 흉(凶)할 것이다
14. 사(師)의 시초(始初)가 되는 것은, 우선(于先) 군대(軍隊)를 통일(統一)시키는 것인데,
군대(軍隊)를 통일(統一)은 군율(軍律)로써 해야 하니,
군율(軍律)을 상실(喪失)하면 군대(軍隊)가 흩어져버리기 때문이다
15. 초육(初六)은 사(師)의 시초(始初)가 되니, 이는 군대(軍隊)의 무리를 정돈(整頓)하고
통일(統一)하는 것이며, 이미 군대(軍隊)의 무리를 통일(統一)하고 정돈(整頓)하였으면,
군대(軍隊)가 출동(出動)할 때에,
마땅히 그 법제(法制)로써 정돈(整頓)하고 통일(統一)하여야 한다
16. 만약(萬若) 그 군율(軍律)을 상실(喪失)하고서 군대(軍隊)를 운용(運用)하면,
나쁨과 좋음을 여부(與否)를 따지지 않고, 모두 흉(凶)함이 되는 것이니,
비(否)는 패전(敗戰)을 이르고, 장(臧)은 공(功)이 있음을 이른다
17. 비(否)가 패전(敗戰)이라면, 이는 곧 흉(凶)함인데, 어찌하여 다시
비장흉(否臧凶)이라고 말하였는가 하면, 이는 본래(本來)의 뜻을 밝힌 것으로서,
비록 좋더라도 역시(亦是) 흉(凶)함을 말한 것이다
18. 사괘(師卦)의 초효(初爻)이므로, 그래서 사(師)의 시초(始初)가 된다고 말하였고,
사괘(師卦)의 시초(始初)에 있으므로, 선창(先唱)하여 출발(出發)하니,
이는 군대(軍隊)를 통일(統一)하고 정돈(整頓)하는 것이다
19. 임금이 거처(居處)하는 바깥으로서 곤외(閫外)의 일은,
장군(將軍)이 맡아서 행(行)하므로, 군사(軍事)에 임(臨)하여 마땅하게 제정(制定)하여서,
굳이 모두 인군(人君)의 명령(命令)에 따를 필요(必要)는 없다
20. 구이(九二)는, 사(師)를 운용(運用)함에 중도(中道)에 맞으면 길(吉)하니,
길(吉)하여야 허물이 없으므로, 왕(王)이 3번이나 명령(命令)을 하사(下賜)할 것이다
21. 임금의 총애(寵愛)를 얻어, 사(師)의 주체(主體)가 되어서,
책임(責任)이 크고 임무(任務)가 막중(莫重)하니, 공(功)이 없으면 흉(凶)하므로,
길(吉)하여야 비로소 허물이 없다는 것이다
22. 군대(軍隊)를 출동(出動)하여서 길(吉)함을 얻음은, 나라를 회유(懷柔)하는 것보다
더 좋은 것이 없으니, 나라가 회유(懷柔)되고 여러 사람이 복종(服從)하면,
하사(下賜)함이 이보다 더 큰 것이 없는 것이다
23. 왕삼석명(王三錫命)은, 공(功)이 있기 때문에,
왕(王)이 3번이나 명령(命令)을 하사(下賜)하는 것이다
24. 고내득성명(故乃得成命)은, 예기(禮記) 곡례(曲禮)에서 이르길,
3번 하사(下賜)하지 않으면 수레와 말에 미치지 않는다고 하였으니,
일명(一命)에 관작(冠雀)을 받고, 재명(再命)에 관복(官服)을 받고,
삼명(三命)에 수레와 말을 받는 것을 뜻한다
25. 사(師)로서 군대(軍隊)가 중도(中道)를 지켜서 길(吉)하므로,
천자(天子)의 총애(寵愛)를 받는 것이요, 왕(王)이 3번이나 명령(命令)을 하사(下賜)함은,
만방(萬邦)을 전쟁(戰爭)을 피(避)하며 회유(懷柔)하였기 때문이다
26. 육삼(六三)은, 군대(軍隊)가 간혹(間或) 시신(屍身)을 수레에 싣고 오니,
흉(凶)할 것이다
27. 군대(軍隊)가 간혹(間或) 시신(屍身)을 수레에 싣고 옴은,
전쟁(戰爭)에서 패배(敗北)하여 크게 공(功)이 없기 때문이다
28. 육사(六四)는, 군대(軍隊)가 왼쪽으로 주둔(駐屯)하면, 허물이 없을 것이다
29. 군대(軍隊)를 주둔(駐屯)하는 병법(兵法)은,
높은 지형(地形)을 오른쪽과 등 뒤에 두어야 하므로,
그래서 자기(自己)는 왼쪽에 머무는 것이다
30. 미실상(未失常)은, 허물이 없음의 뜻을 해석(解釋)한 것이니,
비록 전쟁(戰爭)에서 패배(敗北)하여 공(功)이 없더라도,
떳떳한 상도(常道)를 잃지 않은 것이다
31. 육오(六五)는, 밭에 짐승이 있으니,
꾸짖는 말을 하여도 이(利)로우므로, 허물이 없을 것이다
32. 장자(長子)가 군대(軍隊)를 거느리니, 만약(萬若) 자제(子弟)들이
시신(屍身)을 수레에 싣고 오게 되면, 정(貞)하더라도 흉(凶)할 것이다
33. 나아가면 반드시 정직(正直)함을 얻으므로, 밭에 짐승이 있는 것이요,
물건(物件)이 먼저 자기(自己)를 침범(侵犯)하였기 때문에,
꾸짖는 말을 하더라도 허물이 없을 수 있는 것이다
34. 군대(軍隊)를 맡길 때에 주체(主體)를 얻지 못하면 무리들이 따르지 않으므로,
그래서 장자(長子)가 군대(軍隊)를 거느리는 것이 옳으며,
자제(子弟)들이 흉(凶)함은, 진실(眞實)로 마땅한 것이다
35. 짐승이 벼 싹을 범(犯)하면, 사냥하여 잡을 수 있듯이,
반란자(反亂者)가 나라를 어지럽히면, 죽일 수 있는 것이다
36. 그러므로 말꼬리 잡듯 집언(執言)을 하더라도 허물이 없는 것인데,
자기(自己)가 정직(正直)하지 못하면 허물이 있게 되므로,
자기(自己)가 지금(只今) 정직(正直)함을 얻었으므로, 가이(可以) 이 집언(執言)으로써,
나아가서 죄(罪)를 물어도 허물이 없다는 것이다
37. 만약(萬若) 장자(長子)에게 맡겨 사역(使役)하면, 군대(軍隊)를 거느릴 수 있고,
만약(萬若) 자제(子弟)를 임용(任用)하면, 군대(軍隊)가 반드시 격파(擊破)되고
패배(敗北)하여 시신(屍身)을 수레에 싣고 올 것이니,
이는 정도(正道)의 흉(凶)함이 되는 것이다
38. 왕필득직(往必得直)은, 침범(侵犯)을 당(當)하고서야,
비로소 나아가 정벌(征伐)하고자 한다면, 이치(理致)에 정직(正直)하기 때문에,
그래서 나아가면 반드시 정직(正直)함을 얻는다고 말한 것이다
39. 상육(上六)은, 위대(偉大)한 군주(君主)로서 천자(天子)의 명령(命令)이 있어서,
나라를 개국(開國)하고 집안을 이어받는 것이니, 소인(小人)은 쓰지 말아야 한다
40. 대군(大君)은 천자(天子)를 일컬으니, 천자(天子)가 이 상육(上六)에게
관작(冠雀)을 명(命)하여, 만약(萬若) 공(功)이 크면,
그로 하여금 나라를 개국(開國)하여 제후(諸侯)가 되게 하고, 만약(萬若) 공(功)이 작으면,
그로 하여금 집안을 이어받아 경대부(卿大夫)가 되게 하는 것이다
41. 대군(大君)으로서 천자(天子)의 명령(命令)이 있음은,
공(功)을 공정(公正)하게 하기 때문이고, 소인(小人)을 임용(任用)하지 말라는 것은,
소인(小人)은 반드시 나라를 어지럽히기 때문이다


작가정보

저자(글) 탁양현

옮긴이 탁양현

≪인문학 에세이≫
≪삶이라는 여행≫
≪노자 정치철학≫
≪장자 예술철학≫
≪주역 인간철학≫
≪니체 실존철학≫

이 상품의 총서

Klover리뷰 (0)

Klover리뷰 안내
Klover(Kyobo-lover)는 교보를 애용해 주시는 고객님들이 남겨주신 평점과 감상을 바탕으로,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는 교보문고의 리뷰 서비스입니다.
1. 리워드 안내
구매 후 90일 이내에 평점 작성 시 e교환권 100원을 적립해 드립니다.
  • - e교환권은 적립일로부터 180일 동안 사용 가능합니다.
  • - 리워드는 1,000원 이상 eBook, 오디오북, 동영상에 한해 다운로드 완료 후 리뷰 작성 시 익일 제공됩니다.
  • - 리워드는 한 상품에 최초 1회만 제공됩니다.
  • - sam 이용권 구매 상품 / 선물받은 eBook은 리워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2. 운영 원칙 안내
Klover리뷰를 통한 리뷰를 작성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자유로운 의사 표현의 공간인 만큼 타인에 대한 배려를 부탁합니다. 일부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불편을 끼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아래에 해당하는 Klover 리뷰는 별도의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도서나 타인에 대해 근거 없이 비방을 하거나 타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리뷰
  • 도서와 무관한 내용의 리뷰
  • 인신공격이나 욕설, 비속어, 혐오 발언이 개재된 리뷰
  • 의성어나 의태어 등 내용의 의미가 없는 리뷰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적립

문장수집

문장수집 안내
문장수집은 고객님들이 직접 선정한 책의 좋은 문장을 보여 주는 교보문고의 새로운 서비스 입니다. 교보eBook 앱에서 도서 열람 후 문장 하이라이트 하시면 직접 타이핑 하실 필요 없이 보다 편하게 남길 수 있습니다. 마음을 두드린 문장들을 기록하고 좋은 글귀들은 ‘좋아요’ 하여 모아보세요. 도서 문장과 무관한 내용 등록 시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리워드 안내
  • 구매 후 90일 이내에 문장 수집 등록 시 e교환권 100원을 적립해 드립니다.
  • e교환권은 적립일로부터 180일 동안 사용 가능합니다.
  • 리워드는 1,000원 이상 eBook에 한해 다운로드 완료 후 문장수집 등록 시 제공됩니다.
  • 리워드는 한 상품에 최초 1회만 제공됩니다.
  • sam 이용권 구매 상품/오디오북·동영상 상품/주문취소/환불 시 리워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구매 후 문장수집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적립

    교보eBook 첫 방문을 환영 합니다!

    신규가입 혜택 지급이 완료 되었습니다.

    바로 사용 가능한 교보e캐시 1,000원 (유효기간 7일)
    지금 바로 교보eBook의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해 보세요!

    교보e캐시 1,000원
    TOP
    신간 알림 안내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시리즈 신간 알림이 신청되었습니다.
    신간 알림 안내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시리즈 신간 알림이 취소되었습니다.
    리뷰작성
    • 구매 후 90일 이내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최초1회)
    • 리워드 제외 상품 : 마이 > 라이브러리 > Klover리뷰 > 리워드 안내 참고
    감성 태그

    가장 와 닿는 하나의 키워드를 선택해주세요.

    사진 첨부(선택) 0 / 5

    총 5MB 이하로 jpg,jpeg,png 파일만 업로드 가능합니다.

    신고/차단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신고 내용은 이용약관 및 정책에 의해 처리됩니다.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주세요.


    이 글을 작성한 작성자의 모든 글은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문장수집 작성

    구매 후 90일 이내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적립

    eBook 문장수집은 웹에서 직접 타이핑 가능하나, 모바일 앱에서 도서를 열람하여 문장을 드래그하시면 직접 타이핑 하실 필요 없이 보다 편하게 남길 수 있습니다.

    P.
    주역정의(周易正義), 왕필(王弼) 한강백(韓康伯) 공영달(孔穎達), 제8권 제7괘 사괘(師卦)
    저자 모두보기
    저자(글)
    낭독자 모두보기
    sam 이용권 선택
    님이 보유하신 이용권입니다.
    차감하실 sam이용권을 선택하세요.
    sam 이용권 선택
    님이 보유하신 이용권입니다.
    차감하실 sam이용권을 선택하세요.
    sam 이용권 선택
    님이 보유하신 프리미엄 이용권입니다.
    선물하실 sam이용권을 선택하세요.
    결제완료
    e캐시 원 결제 계속 하시겠습니까?
    교보 e캐시 간편 결제
    sam 열람권 선물하기
    • 보유 권수 / 선물할 권수
      0권 / 1
    • 받는사람 이름
      받는사람 휴대전화
    • 구매한 이용권의 대한 잔여권수를 선물할 수 있습니다.
    • 열람권은 1인당 1권씩 선물 가능합니다.
    • 선물한 열람권이 ‘미등록’ 상태일 경우에만 ‘열람권 선물내역’화면에서 선물취소 가능합니다.
    • 선물한 열람권의 등록유효기간은 14일 입니다.
      (상대방이 기한내에 등록하지 않을 경우 소멸됩니다.)
    • 무제한 이용권일 경우 열람권 선물이 불가합니다.
    이 상품의 총서 전체보기
    네이버 책을 통해서 교보eBook 첫 구매 시
    교보e캐시 지급해 드립니다.
    교보e캐시 1,000원
    • 첫 구매 후 3일 이내 다운로드 시 익일 자동 지급
    • 한 ID당 최초 1회 지급 / sam 이용권 제외
    • 네이버 책을 통해 교보eBook 구매 이력이 없는 회원 대상
    • 교보e캐시 1,000원 지급 (유효기간 지급일로부터 7일)
    구글북액션을 통해서 교보eBook
    첫 구매 시 교보e캐시 지급해 드립니다.
    교보e캐시 1,000원
    • 첫 구매 후 3일 이내 다운로드 시 익일 자동 지급
    • 한 ID당 최초 1회 지급 / sam 이용권 제외
    • 구글북액션을 통해 교보eBook 구매 이력이 없는 회원 대상
    • 교보e캐시 1,000원 지급 (유효기간 지급일로부터 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