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

민음사 출판사SHOP 바로가기

2022년 01월 25일 출간

종이책 : 2021년 10월 10일 출간

(개의 리뷰)
( 0% 의 구매자)
eBook 상품 정보
파일 정보 epub (8.98MB)
ISBN 9788937476457
듣기(TTS) 가능
TTS 란?
텍스트를 음성으로 읽어주는 기술입니다.
  • 전자책의 편집 상태에 따라 본문의 흐름과 다르게 텍스트를​ 읽을 수 있습니다.
  • 전자책 화면에 표기된 주석 등을 모두 읽어 줍니다.
  • 이미지 형태로 제작된 전자책 (예 : ZIP 파일)은 TTS 기능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교보 ebook' 앱을 최신 버전으로 설치해야 이용 가능합니다. (Android v3.0.26, iOS v3.0.09,PC v1.2 버전 이상)
소득공제
소장
정가 : 9,800원

쿠폰적용가 8,820

10% 할인 | 5%P 적립

이 상품은 배송되지 않는 디지털 상품이며,
교보eBook앱이나 웹뷰어에서 바로 이용가능합니다.

카드&결제 혜택

  • 5만원 이상 구매 시 추가 2,000P
  • 3만원 이상 구매 시, 등급별 2~4% 추가 최대 416P
  •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추가 최대 300원

작품소개

이 상품이 속한 분야

“현대 서정시와 러시아 서사시 전통 모두에서
중요한 업적을 남겼다.” -한림원, ‘노벨 문학상’ 선정 이유
“19세기 러시아가 없었다면 나는 아무것도 아니었을 것이다.
그리고 나를 길러 준 러시아를 파스테르나크에게서 발견했다.” -알베르 카뮈
1부 첫 시절 Начальная пора
2월. 잉크를 꺼내 놓고 울 때다!
февраль. Достать чернил и плакать!.. 15
화로가 구릿빛 재를 뿌리듯
Как бронзовой золой жаровень... 16
역 Вокзал 17
베네치아 Венеция 19

2부 장벽을 넘어 Поверх барьеров
영혼 (오, 기억이 떠오른다면 해방된 노예 여인)
Душа 23
사람들과 다르게, 매주 그런 게 아니라
Не как люди, не еженедельно... 24
봄 (싹들이, 끈끈하게 부풀어 오른 양초 찌꺼기가 얼마나 많이)
Весна 25
7월의 뇌우 Июльская гроза 26
비 갠 후 После дождя 28
즉흥곡 Импровизация 30
마르부르크 Марбург 31

3부 나의 누이인 삶 Сестра моя - жизнь
악마에 대한 기억에 부쳐 Памяти Демона 39
이 시에 관하여 Про эти стихи 41
파스테르나크 초상화
나의 누이인 삶이 오늘도 봄비에 넘쳐흐르다가
Сестра моя - жизнь и сегодня в разливе... 43
울고 있는 정원 Плачущий сад 45
미신 때문에 Из суеверья 47
조심! Не трогать 49
노를 놓고 Сложа весла 50
봄비 Весенний дождь 51
영어 수업 Уроки английского 53
시의 정의 Определение поэзии 55
영혼의 정의 Определение души 56
창조의 정의 Определение творчества 57
우리의 뇌우 Наша гроза 58
참새 언덕 Воробьевы горы 61
사랑하는 사람이여, 네게 무엇이 더 필요한가?
Mein liebchen, was willst du noch mehr? 63
초원 Степь 66
무더운 밤 Душная ночь 69
더욱더 무더운 새벽 Еще более душный рассвет 71
무치카프 Мучкап 73
집에서 У себя дома 74
영원히 순간적인 뇌우 Гроза моментальная навек 76
사랑하는 사람이여, 끔찍하다! 시인이 사랑할 때는
Любимая ? жуть! Когда любит поэт... 77
말들을 떨구자 Давай ронять слова 79
추신 Послесловие 82

4부 주제와 변주 Темы и вариации
별들이 질주했다. 곶들이 바다에서 몸을 씻었다.
Мчались звезды. В море мылись мысы... 87
그렇게 될 수도, 달리 될 수도 있다
Может статься так, может иначе... 88
1919년 1월 Январь 1919 года 91
나를 막아 봐, 해 봐. 와, 토리첼리의 공허 안에 든 수은 같이
Помешай мне, попробуй. Приди, покусись потушить...
93
실망했어? 백조의 레퀴엠에 맞춰 우리가
Разочаровалась? Ты думала ? в мире нам... 94
전율하는 피아노가 입술에서 거품을 핥아 낼 것이다
Рояль дрожаший пену с губ оближет... 95
그렇게 시작한다. 2년쯤 Так начинают. Года в два... 96
우리는 적다. 아마 우리는
Нас мало. Нас, может быть, трое... 98
촛불을 끈 거리에서 Косых картин, летящих ливмя... 99
그럴지어다 Да будет 100
봄, 백양나무가 깜짝 놀란
Весна, я с улицы, где тополь удивлен... 102
시 Поэзия 103
수수께끼의 은밀한 손톱이 여길 거닐었다
Здесь прошелся загадки таинственный ноготь... 105

5부 제2의 탄생 Второе рождение
물결 Волны 109
여름 Лето 119
안달하지 마, 울지 마, 바닥난 힘을
Не волнуйся, не плач

● 러시아가 낳은 20세기 최고의 서정시인!

보리스 파스테르나크의 시 세계를 담은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가 ‘세계시인선’ 45번으로 출간되었다. 단 한 권의 소설 『닥터 지바고』로 널리 알려졌으나, 파스테르나크는 소설가 이전에 시인으로서 러시아 20세기 시문학사에서 가장 중요한 서정시인이다. 초기에 시집 『첫 시절』부터 파스테르나크를 러시아의 대표 시인으로 자리 잡게 한 『나의 누이인 삶』, 그리고 『닥터 지바고』에 부록으로 실린 『유리 지바고의 시』를 포함한 8권의 시집에서 발췌한 시들이 수록되어 있다.
유명한 화가였던 아버지와 피아니스트였던 어머니 아래에서 예술가적 기질을 타고난 파스테르나크는 유년 시절 음악으로 예술 세계에 입문했다. 하지만 고향 마르부르크에서 첫사랑에게 청혼했다가 거절당한 후, 파스테르나크는 감정의 격동을 겪고 날카로워진 감각으로 실존을 느끼게 되었다. 이때의 경험은 파스테르나크를 시인으로 재탄생시켰고, 시인은 당시의 심정과 통찰을 「마르부르크」에 고백하고 있다.

나는 벌벌 떨었다. 나는 불붙었다 꺼졌다.
나는 바들바들 떨었다. 나는 방금 청혼했다.
하지만 늦었다. 나는 겁먹었다. 거절당한 나.
그녀의 눈물은 얼마나 가슴 아픈가! 나는 성자보다
축복받았다.

나는 광장으로 나섰다. 나는 다시 태어난 사람으로
여겨질 수 있었다. 사소한 것 하나하나 다
살아서 나를 아랑곳 않고
작별의 의미 속에서 일어서고 있었다.
-「마르부르크」,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에서

새로워진 시각으로 시를 써 내려가던 시인은 1917년 러시아 2월 혁명을 맞이하면서 러시아의 자유로운 시대정신에 도취되었다. 이후 파스테르나크는 개인적 체험보다 역사적 체험, 혁명의 의미, 인간과 자연의 관계 등 거시적 주제를 시로 풀어내며 시 세계를 확장했다.

● 모든 것에서 시를 발견한 '무경계'의 시인

파스테르나크는 인간과 자연의 긴밀한 관계성에 주목한 시인이다. 인간과 자연의 정신적 교감을 노래하며 생명과 삶의 환희를 노래했다. 자연을 의인화하여 묘사하기도 하고, 인간 역시 자연을 통해 그렸다. 이러한 시도는 인간과 자연을 상호의 틀 안에 가두고자 한 것이 아니라 자연과 인간 사이의 경계를 무너뜨리고자 함이었다. 파스테르나크의 시 안에서 인간과 자연은 동등한 관계 속에서 우주적 통합을 이룬다.

초원이 우리를 판단케 하고 밤이 결정짓도록 하자.
그렇지, 그렇지 않다면 어찌 태초에
앵앵대는 모깃소리가 떠가고, 작은 개미들이 기어가고,
엉겅퀴들이 얼굴을 내밀고 양말에 달라붙어 댔겠어?

사랑하는 사람아, 그것들을 덮어! 눈이 멀 거야!
온 초원이 타락 이전 같다.
전부 평화에 감싸였고, 전부 낙하산 같다.
전부 솟구치는 환영이다!
-「초원」,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에서

파스테르나크는 인간과 자연의 경계뿐 아니라 존재하는 모든 것이 유기적 관계를 맺고 있다는 것을 보이려 했다. 이는 파스테르나크가 시를 두고 “이것은 급격하게 가득 찬 호각 소리, 이것은 으스러진 얼음 조각들이 깨지는 소리, 이것은 잎을 얼리는 밤, 이것은 두 나이팅게일의 결투”라고 말한 것과도 일맥상통한다. 사소하고 세세한 것, 처음 목격되는 세계의 아름다움에서 시를 발견한 시인은 시가 모든 것에 녹아 있다고 생각했다. 이러한 ‘합일’의 태도는 시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뜨리고 ‘시적인 것’과 ‘산문적인 것’의 전통적 경계를 뛰어넘어 파스테르나크가 시 세계를 확장하도록 만들었다.

● 내적 망명 시인, 삶 전부를 창작에 바치다

러시아 혁명기에 살았던 파스테르나크는 동시대 작가들과 마찬가지로 끊임없는 사상적 검열에 시달려야 했다. 특히 『닥터 지바고』의 파급력, 서정시를 새로운 수준으로 올려놓은 작가적 영향력으로 노벨 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되었지만 정치적 압력 때문에 거절해야만 했다. 그럼에도 파스테르나크는 조국을 끝까지 사랑했고, 창작을 멈추지 않았다. 민중의 이상으로 일구어낸 혁명이 불러온 잔혹성에 의문을 품었지만, 조국을 떠나지 않고 러시아에서 창작 활동을 이어 나갔다.

창작의 목적은 자신을 내어 주는 것,
찬사가 아니다, 성공이 아니다.
아무 의미도 없이 모두의 입술에
오르내리는 건 수치다.

참칭하지 않고 살아야 한다.
광활한 대지의 사랑을
결국 자신에게 끌게, 미래의 부름을
듣게 살아야 한다.

전 생애의 장소와 장을
난외에 표시하며
종이 사이가 아니라 운명 속에
공백을 남겨야 한다.
-「유명해지는 건 꼴사납다.」,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에서

파스테르나크는 사회와 역사 속에서 ‘내적 망명’을 한 작가였다. 혁명에 바치는 서사시와 산문들을 썼고, 특히 산문에서는 소비에트 정권에 대한 의견도 가감 없이 피력했다. 죄 없는 동료들이 정치의 희생양이 되는 모습을 지켜봐야 했고, 시인 본인도 정치적 공격에

작가정보

저자 : 보리스 파스테르나크
(Борис Пастернак, 1890~1960)
화가 아버지와 피아니스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 예술가 집안에서 자라며 음악을 공부했지만 이후 모스크바대학교 법학과에 입학했다. 철학을 공부하기 위해 역사문헌학부로 전과했으며, 문학에 심취했다. 1913년에 첫 시집 『구름 속의 쌍둥이』를 비롯하여 『장벽을 넘어』, 『삶은 나의 누이』, 『주제와 변주』, 『제2의 탄생』, 『날이 갤 때』 등을 펴냈고, 러시아가 낳은 20세기 위대한 서정시인으로 자리 잡았다.
파스테르나크의 유일한 소설 작품 『닥터 지바고』는 1957년 10여 년의 탈고 끝에 발표되었는데. 출간 직후부터 베스트셀러가 되며 해외에서도 화제가 되었다. 이듬해에 파스테르나크는 노벨 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되었으나, 작품이 사회주의 혁명에 부정적인 입장을 취하고 있다는 이유로 추방의 위협에 직면하여 수상을 거절할 수밖에 없었다. 2년 뒤 폐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역자 : 최종술
서울대학교 노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블로크의 사이클 「무서운 세계」에 대하 연구」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러시아 학술원의 러시아문학연구소인 ‘푸시킨스키돔’에서 박사학위 논문으로 「알렉산드르 블로크와 19세기 러시아 낭만주의 시인들 사이의 시적 영향과 대화적 관계에 관한 연구」(2001)를 썼고, 현재 상명대학교 러시아어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알렉산드르 블로크 : 노을과 눈보라의 시, 타오르는 어둠의 사랑 노래』를 썼으며, 블라디미르 나보코프의 『절망』, 톨스토이의 『전쟁과 평화』, 류드밀라 울리츠카야의 『소네치카』, 『블로크 시선』 등을 옮겼다.

이 상품의 총서

Klover리뷰 (0)

Klover리뷰 안내
Klover(Kyobo-lover)는 교보를 애용해 주시는 고객님들이 남겨주신 평점과 감상을 바탕으로,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는 교보문고의 리뷰 서비스입니다.
1. 리워드 안내
구매 후 90일 이내에 평점 작성 시 e교환권 100원을 적립해 드립니다.
  • - e교환권은 적립일로부터 180일 동안 사용 가능합니다.
  • - 리워드는 1,000원 이상 eBook, 오디오북, 동영상에 한해 다운로드 완료 후 리뷰 작성 시 익일 제공됩니다.
  • - 리워드는 한 상품에 최초 1회만 제공됩니다.
  • - sam 이용권 구매 상품 / 선물받은 eBook은 리워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2. 운영 원칙 안내
Klover리뷰를 통한 리뷰를 작성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자유로운 의사 표현의 공간인 만큼 타인에 대한 배려를 부탁합니다. 일부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불편을 끼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아래에 해당하는 Klover 리뷰는 별도의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도서나 타인에 대해 근거 없이 비방을 하거나 타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리뷰
  • 도서와 무관한 내용의 리뷰
  • 인신공격이나 욕설, 비속어, 혐오 발언이 개재된 리뷰
  • 의성어나 의태어 등 내용의 의미가 없는 리뷰

구매 후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적립

문장수집

문장수집 안내
문장수집은 고객님들이 직접 선정한 책의 좋은 문장을 보여 주는 교보문고의 새로운 서비스 입니다. 교보eBook 앱에서 도서 열람 후 문장 하이라이트 하시면 직접 타이핑 하실 필요 없이 보다 편하게 남길 수 있습니다. 마음을 두드린 문장들을 기록하고 좋은 글귀들은 ‘좋아요’ 하여 모아보세요. 도서 문장과 무관한 내용 등록 시 별도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리워드 안내
  • 구매 후 90일 이내에 문장 수집 등록 시 e교환권 100원을 적립해 드립니다.
  • e교환권은 적립일로부터 180일 동안 사용 가능합니다.
  • 리워드는 1,000원 이상 eBook에 한해 다운로드 완료 후 문장수집 등록 시 제공됩니다.
  • 리워드는 한 상품에 최초 1회만 제공됩니다.
  • sam 이용권 구매 상품/오디오북·동영상 상품/주문취소/환불 시 리워드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구매 후 문장수집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적립

    교보eBook 첫 방문을 환영 합니다!

    신규가입 혜택 지급이 완료 되었습니다.

    바로 사용 가능한 교보e캐시 1,000원 (유효기간 7일)
    지금 바로 교보eBook의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해 보세요!

    교보e캐시 1,000원
    TOP
    신간 알림 안내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 웹툰 신간 알림이 신청되었습니다.
    신간 알림 안내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 웹툰 신간 알림이 취소되었습니다.
    리뷰작성
    • 구매 후 90일 이내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최초1회)
    • 리워드 제외 상품 : 마이 > 라이브러리 > Klover리뷰 > 리워드 안내 참고
    • 콘텐츠 다운로드 또는 바로보기 완료 후 리뷰 작성 시 익일 제공
    감성 태그

    가장 와 닿는 하나의 키워드를 선택해주세요.

    사진 첨부(선택) 0 / 5

    총 5MB 이하로 jpg,jpeg,png 파일만 업로드 가능합니다.

    신고/차단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신고 내용은 이용약관 및 정책에 의해 처리됩니다.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주세요.


    이 글을 작성한 작성자의 모든 글은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문장수집 작성

    구매 후 90일 이내 작성 시, e교환권 100원 적립

    eBook 문장수집은 웹에서 직접 타이핑 가능하나, 모바일 앱에서 도서를 열람하여 문장을 드래그하시면 직접 타이핑 하실 필요 없이 보다 편하게 남길 수 있습니다.

    P.
    끝까지 살아 있는 존재
    저자 모두보기
    낭독자 모두보기
    sam 이용권 선택
    님이 보유하신 이용권입니다.
    차감하실 sam이용권을 선택하세요.
    sam 이용권 선택
    님이 보유하신 이용권입니다.
    차감하실 sam이용권을 선택하세요.
    sam 이용권 선택
    님이 보유하신 프리미엄 이용권입니다.
    선물하실 sam이용권을 선택하세요.
    결제완료
    e캐시 원 결제 계속 하시겠습니까?
    교보 e캐시 간편 결제
    sam 열람권 선물하기
    • 보유 권수 / 선물할 권수
      0권 / 1
    • 받는사람 이름
      받는사람 휴대전화
    • 구매한 이용권의 대한 잔여권수를 선물할 수 있습니다.
    • 열람권은 1인당 1권씩 선물 가능합니다.
    • 선물한 열람권이 ‘미등록’ 상태일 경우에만 ‘열람권 선물내역’화면에서 선물취소 가능합니다.
    • 선물한 열람권의 등록유효기간은 14일 입니다.
      (상대방이 기한내에 등록하지 않을 경우 소멸됩니다.)
    • 무제한 이용권일 경우 열람권 선물이 불가합니다.
    이 상품의 총서 전체보기
    네이버 책을 통해서 교보eBook 첫 구매 시
    교보e캐시 지급해 드립니다.
    교보e캐시 1,000원
    • 첫 구매 후 3일 이내 다운로드 시 익일 자동 지급
    • 한 ID당 최초 1회 지급 / sam 이용권 제외
    • 네이버 책을 통해 교보eBook 구매 이력이 없는 회원 대상
    • 교보e캐시 1,000원 지급 (유효기간 지급일로부터 7일)
    구글북액션을 통해서 교보eBook
    첫 구매 시 교보e캐시 지급해 드립니다.
    교보e캐시 1,000원
    • 첫 구매 후 3일 이내 다운로드 시 익일 자동 지급
    • 한 ID당 최초 1회 지급 / sam 이용권 제외
    • 구글북액션을 통해 교보eBook 구매 이력이 없는 회원 대상
    • 교보e캐시 1,000원 지급 (유효기간 지급일로부터 7일)